• 즐겨찾기 추가
  • 2024.06.19(수) 09:41
  • 완도군, 수산자원 조성 ‘어린 대하 200만 마리 방류’
  • 전남 해양수산과학원에서 지원, 금일읍·고금면 해역에 방류
  • 2024년 05월 09일(목) 09:48
완도군, 수산자원 조성 ‘어린 대하 200만 마리 방류’
완도군은 지난 8일 금일읍과 고금면 해역에 어린 대하 종자 200만 마리를 방류했다.

수산 자원 조성 및 어업인 소득에 기여하고자 추진된 대하 종자 방류 행사에는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원, 완도군 관계자와 각 마을 주민들이 함께했다.

군은 지난해 대하 종자 800만 마리를 군외면 삼두리와 고금면 농상리에 방류한 데 이어 올해는 금일 월송리 및 고금 덕동리 해역에 각각 100만 마리씩 방류했다.

대하 종자 200만 마리는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원 자원조성연구소로부터 무상으로 지원받았다.

대하는 서남해안에서 서식하는 새우류 중 가장 크며 이번에 방류된 대하는 1.2cm의 어린 대하이다.

군 관계자는 “대하는 경제적 가치가 높다”면서 “어업인 소득 증대 및 풍요로운 바다를 만들기 위해 고소득 품종의 종자 방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이문수 기자

오늘의 인기기사